4차 산업혁명과 IT 그리고 보안

JiranSecurity

전세계가 새로운 비즈니스 시대를 준비하며 ‘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대한 패러다임 변화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일상부터 기업의 비즈니스까지 모두 연결되는 디지털 비즈니스가 본격화되면서 다양한 영역에서 이러한 움직임이 시작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IT와 변화하는 보안의 의미에 대해서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4차 산업혁명의 배경과 개념

지금까지의 산업혁명을 살펴보면 산업 현장에서 직면하고 있는 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에 대한 접근에서부터 시작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인간 노동력의 한계→증기기관을 통한 동력 대체, 생산성 한계→컨베이어를 통한 대량생산, 투입 리소스의 제약→ICT 기술을 적용한 자동화와 같이 기존과는 완전히 다른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낸 혁명이었습니다. 4차 산업혁명 또한 기존과는 또 다른 새로운 가치의 창출 측면에서 시작되고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에서 해결하고자 하는 과제는 무엇일까요? 바로 비즈니스의 복잡성입니다. 최근 비즈니스 환경을 살펴보면 몇 가지 주요 이슈들을 이야기할 수 있습니다. 초 연결시대와 함께 인터넷에 연결되고 있는 수 많은 기기들과 기기들을 연결하기 위한 환경 그리고 이와 함께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데이터와 사람, 사물 그리고 비즈니스 연결의 확대는 복잡성을 가속화하는 주요 이슈입니다. 이러한 이슈들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한정된 자원의 제약에서 벗어나 스스로 학습하고 진화하는 기술이 요구되는 것이죠. 바로 4차 산업혁명입니다.

네이버 지식백과에 따르면 4차 산업혁명을 사물인터넷을 통해 생산 기기와 생산품 간 상호 소통 체계를 구축하고 전체 생산과정의 최적화를 구축하는 산업혁명으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이는 4차 산업혁명이 국가 경쟁력의 기반이 되는 제조업의 부흥에서 시작되었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있는 독일이나 미국의 4차 산업혁명을 지칭하는 개념 역시 제조업을 근간으로 하고 있습니다. (독일 : 인더스트리 4.0, 미국 : AMP(Advanced Manufacturing Partnership))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4차 산업혁명의 양상을 보면 기존 산업혁명들과의 확연한 차이가 존재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바로  제조를 넘어 전체 산업 영역으로 확대되면서 산업의 경계를 허물고 있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해서 4차 산업혁명은 다양한 센서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를 분석하고, 상황과 환경에 맞는 최적화된 가치를 스스로 능동적으로 구현하는 환경으로 모든 산업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형태를 의미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20170411-01

 

4차 산업혁명과 IT 그리고 보안

앞서 이야기한 비즈니스 복잡성의 이슈를 해결하기 위하여 다양한 IT 기술들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특히 ICBM이라고 불리우는 Internet of Things, Cloud, Big Data, Mobile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로 활용되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4차 산업혁명에서 ICBM은 개별 기술이 아니라 스스로 인지하고 학습, 추론하는 인공지능과 융합한 형태로 발전하면서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에서의 ICBM이 인터넷에 연결된 사물을 통해 끊임 없이 데이터를 수집하고 실시간으로 전달, 저장, 분석하는 ‘정보’ 기술이라면 인공지능은 인간의 개입없이 능동적으로 스스로 처리하는 ‘지능’ 기술로 함께 결합하여 ‘지능정보’기술로써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가고 있다고 말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이러한 지능정보기술은 제조 이외에도 다양한 산업과 융합하여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코어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 지능정보기술의 적용 사례 : 지능형로봇, 스마트공장, 커넥티드홈, 스마트시티, 자율주행자동차, 맞춤형 질병 치료 등 (출처 : 지능정보사회 중장기 종합대책)

 

보안 역시 4차 산업혁명의 도래와 함께 새로운 변화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초기 보안은 모바일, 클라우드와 같은 비즈니스에 비해 중요성이 낮았지만, IoT, Cloud, Big Data, Mobile 플랫폼이 확대되면서 각각의 플랫폼에 연결된 보안으로 중요성이 점차 확대되었습니다. 그리고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물리적 세계와 디지털 세계가 연결되면서 이제 보안은 연결된 모든 환경에 대하여 처음부터 고려되어야 하는 내재화된 보안으로 가장 우선시되어야 하는 기술로 발전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최근의 보안 위협은 기존 보안 체계를 우회하는 고도로 지능화된 형태로 발전하면서, 단순히 정보만을 노리는 것이 아니라 물리적인 피해로 확산되거나 국가적 혼란을 초래하는 등 피해의 대상과 범위가 확대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보안 역시 능동적으로 인지하고 대응할 수 있는 인텔리전스 기반의 보안이 요구되면서, 인공지능 기반의 보안으로 변화하는 상황입니다.

 

20170411-02

 

보안의 미래

지금까지의 보안이 어떤 대상에 대한 보호만을 이야기했다면, 4차 산업혁명에서의 보안은 지능정보사회에서 일어날 수 있는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체계라고 이야기할 수 있습니다. 도로 위를 주행하는 자율주행자동차가 갑자기 문제를 일으키거나, 스마트홈이 해킹된다면 사생활 침해부터 개인의 생명 그리고 사회적 혼란까지 큰 피해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앞으로의 보안은 사이버위협에 대하여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지능형 자율 방어체계부터 사람과 사물에 대한 통합 인증체계 등 안전한 디지털 환경 자체를 의미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처음부터 보안이 고려된 환경인 것이죠.

 

20170411-03

 

마지막으로 보안 기술이 아무리 발전해도 이를 이용하는 사람의 보안 인식이 낮다면, 안전한 디지털 환경은 만들어질 수 없습니다. 우리의 참여가 미래 보안의 가장 중요한 요소라는 것을 꼭 인지할 필요가 있습니다.


※ 해당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라이선스 정책이 적용됩니다. by-nc-nd

목록